확대 l 축소

울산대교 전면 재포장 실시

8월 26일 ~ 10월 15일, 일부 구간 차량 통제
울산시와 울산대교 운영사인 ‘울산하버브릿지(주)’는 오는 26일부터 10월 15일까지 50일간 울산대교 포장 보수공사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보수 위치는 작년 여름 폭염 장기화로 포장 파손이 발생한 양방향 1차로 전구간과 양방향 2차로 약 500m 구간으로 약 3,380m에 달한다.

포장방법은 기존 에폭시 포장을 걷어내고 개질 아스팔트로 포장할 계획이다.

적용 공법은 차량 하중에 의한 전단변형 및 피로균열 등의 저항성능을 강화한 포장 공법으로, 지난 2018년 8월 시험 포장 후 약 1년간 모니터링을 실시한 결과 울산대교 포장에 적합한 것으로 나타났다.

울산시와 울산하버브릿지(주)는 공사 기간 동안 보수 구간만 통제하고, 한 개 차로는 차량 통행이 가능하도록 운영하는 등 이용자 불편을 최소화한다는 계획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이번 보수공사가 완료되면 그동안 노면이 고르지 않아 차량 통행이 불편했던 점이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며 “공사 기간 동안 다소의 불편이 있더라도 시민들의 협조를 당부 드린다.”라고 말했다.

울산대교는 남구 매암동~동구 일산동 길이 8.38㎞(본선 5.62㎞, 연결로 2.76㎞), 2~4차로 규모로 지난 2015년 5월 말 준공해 2045년 6월까지 울산하버브릿지(주)에서 운영 중인 민자 도로이다

이전화면맨위로

확대 l 축소